충남대병원 강영애 언어치료사, 코골이 관련 특허등록 
상태바
충남대병원 강영애 언어치료사, 코골이 관련 특허등록 
  • 한지혜 기자
  • 승인 2019.10.09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비인후과 교수와 공동으로 수술 전·후 객관적인 콧소리 측정법 개발 
내년 하반기 개원 예정인 도담동 세종충남대병원 전경.
사진은 내년 하반기 개원 예정인 도담동 세종충남대병원 전경.

[세종포스트 한지혜 기자] 충남대병원 이비인후과(박용호 과장) 소속 강영애 언어치료사가 코골이 관련 국내 특허등록을 완료했다. 

비강 에너지 변화 측정 시스템 및 측정 방법으로, 특허청으로부터 국내 특허등록증(제10-2018-0074760)을 받았다. 

김용민·박수경 이비인후과 교수와 공동으로 코골이 수술 전·후 객관적인 콧소리 측정방법을 연구한 결과물이다. 

충남대병원 이비인후과 소속 강영애 언어치료사.
충남대병원 이비인후과 소속 강영애 언어치료사.

콧소리 측정용어인 비음치(nasalance)는 말 속도와 음질(voice quality), 음성강도에 영향을 받으며 이는 결과적으로 분석 변수(최대, 최소, 평균, 기울기) 값에 변동을 초래한다. 

비음치 연구의 이런 특성 때문에 대상자 간 비교가 용이하지 않아 객관적 연구 성과 도출에 한계를 보여왔다. 이번 특허등록은 이 같은 문제점을 해결하는데 의미를 갖는다. 

비음 측정기(nasometer)의 기울기 변수를 기반으로 2채널로 녹음된 음성파일의 길이, 강도 및 주파수를 정규화시키는 방법 개발에 성공했다. 

강영애 언어치료사는 “비강 연구를 함께 해주신 두분 교수님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본 연구가 앞으로 비강 에너지 연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