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구상작가협회 40주년 기념 소품전
상태바
대전구상작가협회 40주년 기념 소품전
  • 한지혜 기자
  • 승인 2019.07.22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일까지 청암아트홀 전시, 올해 11월 대전 명화갤러리 정기전 예정

대전구상작가협회(협회장 김기택) 40주년 기념소품전이 내달 3일까지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대전과 세종에서 활동 중인 작가들이 참여한다. 협회 회원은 40여 명을 넘어섰다. 대전구상작가협회 40주년 기념으로 기획, 정물화, 풍경화 등 35여 점을 전시한다. 

오픈 기념식은 지난 20일 오후 5시에 열렸다.

김기택 협회장은 “올해로 구상작가협회 40주년을 맞이했다”며 “11월 1일부터는 대전에서 정기전이 예정돼있는 만큼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20일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열린 대전구상작가협회 전시 오프닝 행사 단체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