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세종경찰청 ‘기동대’ 창설, 치안 해결사로 뛴다5일 세종경찰서에서 창설식 개최… 87명 전방위 활동 예고
세종경찰청 소속 87명의 경찰관 기동대 위용. (제공=세종경찰청)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경찰청 소속 경찰관 기동대가 5일 창설과 함께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세종지방경찰청(청장 박희용)은 이날 오전 11시 조치원읍 세종경찰서에서 창설식 행사를 개최했다.

기동대는 모두 87명 인력으로 세종경찰서 4층에 둥지를 틀고, 민생치안 안전활동 및 재난·혼잡경비, 정부세종청사 각종 집회시위, 주요 인사 경호경비 등의 업무를 전담한다.

박희용 청장은 “기동대 부대원은 기본에 충실하면서 강인한 체력과 업무 전문성을 함께 갖춰야할 것”이라며 “다양한 업무 수행으로 시민들이 더욱 안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기동대는 세종경찰서 4층에 둥지를 틀었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