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연동면 복컴’, 26일 개청한다
상태바
세종시 ‘연동면 복컴’, 26일 개청한다
  • 이희택 기자
  • 승인 2019.06.25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 단위 최초 농촌형 복컴 기능 기대… 행정·문화·복지·체육서비스 제공
면 단위 최초로 26일 개청하는 세종시 연동면(면장 임헌군) 복합커뮤니티센터 전경.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시 연동면(면장 임헌군) 복합커뮤니티센터(이하 복컴)가 면 단위 최초로 26일 개청한다.

시는 이날 이춘희 시장과 서금택 시의회 의장,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청식을 갖는다고 25일 밝혔다. 면지역 첫 복컴이란 점에서 이목을 끈다.

총사업비 128억원을 투입, 연면적 3474㎡에 지상 2층 규모로 들어선다. 주요 시설로는 연동면사무소와 연동면 보건지소, 농업인상담소, 다목적체육관, 주민자치프로그램실, 체력단련실 등이 있다.

그동안 주민대표 등 33명으로 구성된 건립 추진위원회를 운영, 복컴 용도·면적·시설계획 전반을 결정한 결과다.

냉·난방비 절감을 위한 블라인드와 암막커튼 설치, 안마당 배수로 설치 등 모두 12건의 주민 요구사항을 반영했다. 주민들은 앞으로 다양한 행정·문화·복지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이춘희 시장은 “연동면 복컴은 주민들이 설계부터 준공까지 전 과정에 주도적으로 참여해 건립된 의미를 지녔다”며 “앞으로 연동면 주민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