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사건 사건·사고
전국 대학가 ‘오토바이·전동킥보드’ 훔친 일당 덜미50대 A씨 외 1명, 지난해 12월부터 7차례 500만원 대 절도… 경찰, 추가 범행 조사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시 등 전국 대학가를 돌며 상습적으로 오토바이와 전동킥보드를 훔친 50대 일당이 덜미를 잡혔다.

세종경찰서(서장 김정환)는 지난해 12월부터 세종시와 충남·북, 전북지역 대학교에서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A(50) 씨 외 1명을 절도 혐의로 검거했다.

경찰 조사결과 A씨 등은 주로 야간을 틈타 잠기지 않은 물건들을 화물차에 싣고 가는 수법을 동원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기간 4회에 걸쳐 약 500만원 수준의 오토바이와 전동킥보드 7대를 싣고 달아났다.

경찰은 주변 씨씨티브이(CCTV) 등을 분석해 인적사항을 특정한 뒤, 2주간 추적 수사로 A 씨를 검거했다. 현재 여죄 수사를 통해 추가 범행을 확인 중이다.

김정환 서장은 “대학생들이 주로 사용하는 전동킥보드와 오토바이 등을 노리는 범죄가 발생하고 있다”며 “시건장치를 잘해서 범죄가 재발되지 않도록 노력해달라. 절도 등 민생침해 범죄는 철저히 수사해 반드시 검거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