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1분기 세종시 인구 7826명 순 증가했다
상태바
올 1분기 세종시 인구 7826명 순 증가했다
  • 이충건 기자
  • 승인 2019.05.1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지방통계청 지역경제 동향 발표… 세종시 취업자 수 작년 동기 대비 2만 2800명 증가
2019년도 제1분기 지역경제동향 / 출처 통계청 KOSIS, 국내인구이동통계 / 제공 충청지방통계청

올 1분기(1~3월) 세종시 인구가 7826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충청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1분기 충청권 지역경제 동향’에 따르면, 올해 1~3월간 충청권 순유입(전입-전출) 인구는 3715명으로 집계됐다.

대전(-3785명), 충남(-232명), 충북(-58명) 등에서 순유출 인구가 4075명 발생했으나 세종시로 7826명 순유입하면서 충청권 전체 인구가 소폭 늘었다.

올 1분기 충청권 취업자 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8만 5900명 증가했다. 대전만 5700명 감소했고, 충남(5만 1600명), 세종(2만 2800명), 충북(1만 7200명)은 모두 늘었다.

2019년도 제1분기 지역경제동향 / 출처 관세청, 한국무역통계서비스 / 제공 충청지방통계청

지난 1분기 실업자 수는 충남에서 1만 2500명 줄었으나 대전(9000명), 충북(6100명), 세종(900명)은 증가했다. 충청권 전체로는 실업자 수가 3500명 늘었다.

이 기간 충청권 건설수주는 대전(173.3%)과 충남(67.8%)의 주도로 지난해 1분기보다 18.7% 증가했다. 세종(-78.8%)과 충북(-33.5%)은 감소했다.

충청권 광공업생산은 작년 1분기와 비교해 4.4% 감소했다. 충북은 4.0% 늘었지만, 충남(-8.4%), 대전(-2.2%), 세종(-2.2%)에서 일제히 줄었다.

이밖에 서비스업 생산은 작년 동기 대비 대전(0.7%), 충북(1.7%), 충남(1.2%)에서 증가했으며, 소매판매는 대전(-1.6%), 충북(-1.1%), 충남(-1.0%) 모두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