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세종시당, "3기 신도시 조성은 김현미 총선용”
상태바
자유한국당 세종시당, "3기 신도시 조성은 김현미 총선용”
  • 이충건 기자
  • 승인 2019.05.0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주택·교통망 집중, 국가균형발전 역행… 세종시 행정수도 건설 예산 집행해야"

정부가 지난 7일 3기 신도시 조성계획을 발표한 데 대해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이 “국가균형발전을 역행하는 행위”라며 유감을 표명했다.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위원장 직무대행 송아영)은 8일 ‘김현미 장관의 총선용 신도시 조성 개탄한다’는 제목의 논평을 통해 “문재인 정부가 수도권의 특정 지역에 주택 물량과 각종 교통망을 집중하는 계획을 발표한 데 대해 세종시민들을 비롯해 충청권은 큰 박탈감을 느끼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신도시 조성계획은 미분양 공급과잉의 우려가 크고 수도권 과밀화 및 집중화를 부추길 수밖에 없다”고 했다. “당장 급한 불을 끄는 대증요법으로 현 정부의 국토 균형발전 의지에 대한 의문을 불러일으킨다”고도 했다.

한국당 시당은 “정부는 국가 균형발전을 완성하고자 하는 세종시 건설 목적의 본질을 기억하라”며 “온전한 행정수도 건설이 이뤄질 수 있도록 세종시에 대한 지체 없는 예산 집행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