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라노 박양숙과 호수공원으로 떠나는 ‘봄날의 산책’
상태바
소프라노 박양숙과 호수공원으로 떠나는 ‘봄날의 산책’
  • 이충건 기자
  • 승인 2019.05.07 15:04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5시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13번째 독창회… 오페라 아리아·가곡 등 선보여

소프라노 박양숙의 열세 번째 독창회가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열린다. 12일 오후 5시부터 진행되는 이번 독창회의 주제는 ‘봄날의 산책’이다.

박양숙은 독창회 ‘카스타 디바(CASTA DIVA)’, ‘소프라노와 오케스트라음악회’ 등으로 세종시민에게 친숙한 소프라노다. 이번 공연은 세종시문화재단 '2019년 지역 문화예술 특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날 공연에서 박양숙은 오페라 아리아와 가곡 10곡을 선보인다.

스카를라티의 오페라 <피로와 데메트리오> 중 ‘오랑캐꽃(Le Violette)’, 슈베르트의 ‘송어(Die Forelle)’, 레온카발로의 ‘아침의 노래(Mattinata)’를 차례로 부른다. 푸치니의 오페라 <잔니 스키키> 중 ‘오 나의 다정한 아버지(O mio Babbino Caro)’와 <토스카> 중 ‘노래에 살고 사랑에 살고(Vissi d’arte, Vissi d’amore)’도 들려준다.

아름다운 우리 가곡도 만날 수 있다. 박양숙은 이날 공연에서 ‘그리움’(박목월 시・이수인 곡), ‘내 마음’(김동진 작사・작곡), ‘그대 어디쯤 오고 있을까’(김명희 시・이안삼 곡), ‘갈대도 아닌데’(김명희 시・임긍수 곡)를 선곡했다.

무대의 피날레는 벨리니의 오페라 <노르마> 중 ‘카스타 디바(Casta Diva)’로 장식한다. 세기의 소프라노 마리아 칼라스가 89번이나 노르마 역할을 맡으며 부른 아리아로 유명하다. 마리아 칼라스가 20세기 잊혀가던 벨칸토 오페라를 부활시킨 계기를 만든 바로 그 곡이다.

이날 공연의 반주는 작・편곡자 겸 전문 앙상블 연주자로 활동 중인 피아니스트 한송이가 맡는다.

또 서울대 음대 출신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충청권의 대표적 실내악단인 프리모 콰르텟(Primo Quartet)이 소프라노 박양숙과 호흡을 맞추고, 아름다운 현악의 선율도 들려준다.

프리모 콰르텟은 하이든의 <현악 4중주 ‘종달새’> 중 1악장, 마이클 맥린의 <여섯 무곡> 중 ‘탱고(Tango)’와 ‘룸바(Rhumba)’를 선보인다. 이날 무대에는 바이올린 임경원(대전아트오케스트라 악장)・김희정(대전청소년오케스트라 코치 겸 악장), 비올라 구정회(에르보콰르텟 단원), 첼로 주윤경(백제예술대 교수)이 오른다.

소프라노 박양숙은 추계예술대 성악과와 성신여대 대학원 음악학과(음악학 석사), 뉴욕퀸즈음대 대학원 전문연주자과정을 졸업한 뒤 미국 쉐퍼드음대에서 성악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대전가톨릭대 전례음악원 성악전담 교수, 전북대 평생교육원 성악 및 뮤지컬전담 교수 등으로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감동받은1인 2019-05-14 10:12:08
오랜만에 방문한 세종시에서 너무나도 소중하고 행복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우선 확연한 봄을 알리는 화창한 날씨속 탁트인 호수가 보이는 수상무대섬까지 스테이지가 완벽했습니다.
이 모든 자연풍경과 천사의 목소리가 어우러지니 환상적이었죠. 인상깊었던 것은 노래를 하시면서 그 감정을 얼굴과 몸짓으로 함께 표현하시더라구요 한순간도 눈을 뗄수가 없었어요. 주변에 통제하는 사람들이
없어서 그런지 아이들의 킥보드소리가 신경쓰이긴 했지만(시에서는 통제를 안해주시나봐요) 그 조차도 반주처럼 들리더군요. 감동적이고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고맙습니다.

푸르는 날 2019-05-13 10:52:28
오월의 푸르름이 짙게깔린 세종의심장 호수공원에서 소프라노 박양숙교수님의 파워풀하고 로맨틱한 아름다운 선율이 울려퍼져 행복했습니다.
한소절 한소절 감성이 뚝뚝 떨어질것같아 숨죽이며 잠시나마 음악여행을 했습니다.교수님 브라바~^^
열악한 무대인데도 세종시민들을위해 전통클래식을 선보여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아니와 함께 2019-05-08 21:24:23
교수님! 독창회 축하드려요~
교수님의 멋지고 빛나는 무대모습 너무너무 기대됩니다. ^^

꽃피는주택 2019-05-08 21:02:34
소프라노 박양숙교수님 독창회 축하드립니다
아름다운 무대에 아름다운 교수님의 아름다운 공연 기대됩니다

세종좋아 2019-05-08 09:28:33
한국의 마리아칼라스 교수님 13번째 독창회 축하드려요.감성적이고 깊이가있는 풍부한성량을 지닌교수님 이번에는 세종호수공원에서 아름다운 선율로 세종시민의 가슴을 따뜻하게 수놓아주실꺼죠~ 열정이 많으신 교수님의 공연많이 기대가됩니다. 건강유지 잘하시고~
박양숙교수님 화이팅~^^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