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수상
세종시, ‘청춘 조치원 프로젝트’로 도시재생 분야 대통령상17일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서 최고상 받아… 주민주도 사업 추진 높은 점수 받아
이춘희 세종시장이 17일 인천에서 열린 ‘2019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으로부터 대통령상을 받고 있다.

세종시가 ‘2019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공모에서 대통령상을 차지했다. ‘청춘 조치원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했다는 이유에서다.

‘2019 도시재생 산업박람회’는 전국 20여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17일 인천에서 열렸다. 국토교통부와 인천시가 주최했다.

세종시는 ‘청춘 조치원 프로젝트’와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세종형 도시재생사업의 특성과 단계별 발전전략을 제시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조치원발전위원회를 비롯한 주민참여 거버넌스를 운영하는 등 주민주도로 사업을 추진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세종시는 설명했다.

2013년부터 최근까지 11기에 걸쳐 ‘도시재생대학교’를 운영해 수료생 1598명을 배출하는 등 도시재생 사업의 추진 주체인 주민 역량을 강화하는데 힘쓴 점도 인정받았다.

세종시는 청춘 조치원 프로젝트 외에 도시재생 뉴딜사업(국토부), 폐산업시설 문화재생사업(문체부),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농림부) 등 각종 도시재생사업을 연계 추진한 점도 강조했다.

2019 도시재생 박람회 수상자 기념 촬영.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