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행안부 이북5도위 세종사무소장 오는 7월 임명오는 5월까지 서류·면접 심사, 실향민 민원 해소·권익 향상 기대
세종시청 전경.

행정안전부 이북5도위원회 초대 세종사무소장 임명이 최종 승인됐다.

세종시는 오는 7월 1일자로 행안부 이북5도위원회 세종사무소장이 임명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이북5도위원회는 북한이탈주민의 권익 향상 활동을 지원하는 기구다. 세종사무소는 지난 2015년 9월 개소했으나 충남사무소장이 주 1~1회 겸직 근무하는 형태로 관리·운영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시는 지난해 11월부터 세종사무소장 임명을 지속 건의해 왔으며, 지난 5일 이북5도위원회 회의를 통해 소장 임명을 최종 승인받았다. 초대 세종사무소장 채용은 오는 5월까지 서류심사,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가 발표된다.

시는 세종사무소장 임명을 통해 사무소 운영 정상화, 실향민 민원 해소와 권익 향상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섭 이북5도민 세종시연합회장은 “세종사무소장 임명 결정을 지역사회 이북5도민들과 함께 적극 환영한다”며 “이번 소장 임명을 통해 침체된 이북도민회가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