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세종시 아름청소년수련관 14일 ‘첫 삽’문화·예술·체육·여가 등 청소년복합문화공간… 세종국제고 인근, 2020년 12월 운영 시작
세종시 청소년 복합문화공간인 아름청소년수련관이 14일 기공식을 갖고 2020년 8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시작한다. 사진은 아름청소년수련관 조감도.

세종시 청소년 복합문화공간인 아름청소년수련관이 14일 세종국제고 인근 부지에서 첫 삽을 뜬다.

아름청소년수련관은 세종시 청소년들의 방과 후 문화, 예술, 체육, 여가활동 등을 위해 3년여의 준비과정을 거쳐 이날 기공식이 열린다.
아름청소년수련관은 지난 2016년 건립 기본계획(타당성) 용역을 시작으로 지방재정 중앙투자 심사 등 행정절차와 주민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지난해 9월 설계를 완료한 바 있다.

아름청소년수련관은 총사업비 271억 3000만 원을 들여 세종국제고와 인접한 1만 2765㎡ 부지에 연면적 5780㎡(지하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된다. 준공 목표는 2020년 8월이다.

지상 1층에는 요리 및 제과제빵 실습실, 방송콘텐츠 제작실, 다목적 체육관이, 2층에는 영화관람실, 강의실, 동아리실, 다목적 강당이, 3층에는 음악연습실, 댄스연습실, 보컬연습실 등이 들어선다.

아름청소년수련관이 예정대로 2020년 12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하게 되면 세종시 청소년수련관은 조치원에 이어 2곳이 된다.

한편, 이날 기공식에서는 청소년 합창과 길놀이 공연, 경과보고, 기공식 퍼포먼스 등 공식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