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세종시립도서관, 2020년 11월 완공 예고14일 고운동 입지서 기공식 개최,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 건립… 시민 복합문화공간 탄생 예고
2020년 11월 본 모습을 드러낼 고운동 소재 '세종시립도서관' 조감도. (제공=세종시)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시 1호 시립도서관이 2020년 11월 완공 로드맵으로 나아간다.

시는 오는 14일 고운동 B14블록 입지에서 기공식을 개최한다. 앞으로 1년 8개월여간 연면적 1만97㎡에 국비 131억원 등 모두 404억원을 투입,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에 열람실 1260석, 최대 50만 8000권 장서를 갖춘 명품 건축물로 건립된다.

도서관 정책과 시민서비스 기능을 동시 수행할 수 있는 지역 대표 도서관이자 가족·아동친화형 시민 문화복합공간으로 조성한다.

지상 1~2층에는 유아실과 어린이 자료실, 전시실, 북카페, 지상 3~4층엔 일반자료실과 외국어자료실, 향토자료실, 노인열람실 등을 배치한다.

건축물 콘셉트는 세종대왕과 한글을 활용한 세종형 공공건축 디자인과 최신 건축기술과 공법·자재 등을 적용, 미래형 첨단 공공 건축물을 지향한다.

전국 최초 제로에너지 건축물 예비 인증과 건물에너지 효율 1++등급, 녹색건축 우수, 제로에너지 5등급,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인증 등 최신 공법도 돋보이는 요소다. 완공 후 시민들의 문화 향유와 휴식 공간이자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형 디자인을 적용한 품격 높은 시립도서관이 견실하고 안전하게 시공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 지식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