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사건·사고
밤새 세종시 연서면 쌍류리 단독주택서 의문의 화재집주인 취침 중 경보음 울려 깨어보니 화염… 80㎡ 규모 집 전소
13일 새벽 세종시 연서면 쌍류리 한 단독주택에서 원인 미상의 화재가 발생해 집이 전소됐다.

13일 새벽 1시 14분께 세종시 연서면 쌍류리 단독주택에서 불이나 80㎡ 규모의 집이 모두 탔다.

세종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집주인 황모(72) 씨가 안방에서 취침 중 경보음이 들려 깨어보니 작은 방에서 화염이 치솟았다고 신고했다.

불은 한 시간여 만에 진화됐지만, 집과 가재도구가 소실돼 소방서 추산 4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