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세종시 어린이집’ 만든다
상태바
학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세종시 어린이집’ 만든다
  • 이희택 기자
  • 승인 2019.02.10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부터 지역 229곳 어린이집 대상 지도점검… 중대 위반사항에 대해선 행정처분
세종시 어린이집 내부 모습. (제공=세종시)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1일부터 지역 229곳 어린이집 운영 전반에 대한 현장 지도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보건복지부 어린이집 전수조사 실시 계획에 따르고, 어린이집의 투명한 운영과 보육의 질 향상에 목적을 뒀다. 지난해 지도점검을 실시한 58곳과 최근 1년 이내 인가 어린이집을 제외한 전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회계집행의 적정성 및 급·간식 운영, 건강·위생 관리 실태 ▲폐쇄회로(CCTV) 관리·운영 및 안전관리 실태 ▲보육료 및 기타 필요경비 등 상한선 준수 여부 등에 있다.

시는 보조금 부정수급 의심 등 이용불편 및 민원사항에 대한 수시 점검 등도 병행한다. 어린이집 운영의 자율성도 제고한다. 지도점검 실시 전 어린이집 스스로 운영 일반, 재무회계, 아동·보육교직원 관리, 건강·안전·영양관리 분야에 대한 사전 자체점검을 실시하도록 유도하는 복안이다.

이번 점검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 또는 행정지도, 중대 사항에 대해선 관련 법령에 따라 행정처분을 내린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어린이집 운영·회계 등에 대해 육아종합지원센터와 연계해 맞춤 컨설팅을 강화하겠다”며 “어린이집 재무회계 교육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지역 165곳 어린이집을 점검, 관련 법령을 위반한 어린이집에 대해 총 37건의 행정처분을 내린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