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새롬중 과학동아리 SSG, 개발도상국 지원 '기부'체험부스 운영 수익금 41만 여 원 전달, 지난해 경진대회 수상도
새롬중 과학동아리 SSG 학생들이 지난해 5월 열린 2018 KHNP-IAEA HRD(인력양성) 컨퍼런스 학생경진대회에서 한국 대표로 참가해 우수팀으로 선정됐다. (사진=세종교육청)

새롬중학교 과학동아리 SSG(Saerom Science Group, 쓱)가 과학기술을 접목해 제작한 물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금 41만 1600원을 국경없는 과학기술자회에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SSG는 과학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이 모여 구성한 자율동아리다. 지난해 1년간 새롬중 학생들을 대상으로 ▲모기퇴치제 만들기 ▲배스밤 만들기 ▲향수 만들기 ▲전분을 이용한 완구용품 만들기 ▲탱탱볼 만들기 ▲젤라틴 비누 만들기 ▲팝콘 만들기 ▲로켓 만들기 ▲방탈출 게임 등의 부스를 운영, 기부금을 마련했다.

학생들이 선정한 기부처 국경없는 기술자회는 개발도상국에 적정기술을 지원하는 단체로 꼽힌다. 각종 워크숍·세미나·국제컨퍼런스 개최를 통해 국내·외 적정기술 관련 학술활동을 장려하고 있다.

SSG 동아리 학생들은 “과학으로 희망을 주고, 개발도상국 주민들이 더 나은 세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보탬이 될 수 있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박형주 지도교사는 “나눔을 실천하는 것이 어려운 일이지만 꾸준히 1년 동안 다양한 과학 체험부스를 운영해 온 학생들이 대견하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기부 활동을 지속하면서 함께 살아가는 문화를 만들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SSG 학생들은 지난해 5월 한국수력원자력(KHNP)과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주최한 2018 KHNP-IAEA HRD(인력양성) 컨퍼런스 학생경진대회에서 한국 대표로 참여, 우수팀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해당 대회에는 60여개국 중고등학생 188개 팀이 참가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