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일반
베트남 유학생들 캠퍼스 창업 연유카페 인기 ‘폭발’대전 한남대 간호학과 강의동 앞에 문 연 ‘스어다’ 한국학생 입맛 사로잡아
한남대 베트남 유학생들이 교내에 창업한 카페 ‘쓰어다’. 한국 학생들이 주문한 연유카페를 받아들고 있다.

대전 한남대학교에 베트남 카페가 문을 열어 화제다. 카페 운영자가 이 대학 베트남 유학생들이어서다.

카페 이름은 ‘스어다’, 베트남어로 연유란 뜻이란다. 베트남 원두와 연유를 사용해 전통 연유 커피를 판매한다. 카페는 이 대학 간호학과 강의동 앞에 있다.
 
카페 운영자는 이 대학 베트남 유학생으로 경영학과에 재학 중인 팜반선(2학년), 뷔티탄(3학년), 응웬반또(4학년)와 기독교학과에 다니는 응우웬 반떼(4학년)다. 강의가 없는 시간을 이용해 교대로 일한다.

베트남 부온 메 투옷 지역의 커피 원두와 연유를 혼합한 전통 연유커피가 주력 메뉴로, 이 대학 재학생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빠르게 입소문을 타고 있다.

대학 측은 이들의 창업을 돕기 위해 카페 운영 실무교육은 물론 전기, 통신, 급배수, 네트워크 등을 지원했다.
 
응웬반또 씨는 “학교에서 배운 이론을 바탕으로 실제 창업을 해 적용해 가는 과정이 흥미롭다”며 “졸업 후에는 베트남에 돌아가 카페를 창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기영 기자  webmaster@www.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