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수상
세종시 학생 전국 이중언어말하기대회 수상 두각초·중등부 참여 학생 전원 수상, 유치원교사·의사·가수 꿈 발표
세종시 학생들이 제6회 전국이중언어말하기대회에 출전해 전원 수상했다. 사진은 참여 학생들과 지도 교사들의 단체 사진. (사진=세종교육청)

세종시 학생들이 전국 이중언어말하기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3일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 통합지원센터(ISC)에서 열린 제6회 전국이중언어말하기대회에서 세종시 학생 참가자 전원이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세종여고 임은주(1학년) 학생은 이날 중등부 교육부장관상(동상)을 수상했다. 초등부에서는 의랑초 최은지(4학생)이 한국외국어대학교총장상, 소정초 아르슬란(2학년) 학생이 LG연암문화재단이사장상을 수상했다.

임은주 학생은 ‘유치원 선생님이 되고 싶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자신의 꿈을 소개했다. 꿈을 이루기 위해 세운 3가지 계획을 발표해 청중들로부터 박수를 받았다.

초등부 최은지 학생은 의사의 꿈을 ‘나도 할 수 있어요’라는 주제의 이야기로 발표했다. 타인의 병을 고쳐주는 의사가 돼 용기와 희망을 주는 사람으로 살고 싶다는 것이 최 양의 꿈이다.

대회 최연소 참가자인 소정초 아르슬란 학생은 카자흐스탄에서 태어났다. 지난해 어머니를 따라 한국에 오게 됐다. 마이클잭슨의 문워크를 선보이며 가수의 꿈을 펼쳐보였다.

강해정 학생생활안전과장은 “다문화 학생의 이중언어 능력은 이들의 꿈을 펼칠 수 있는 중요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국제 외교 무대에서 힘을 발휘하는 큰 자산이자 경쟁력인 이중언어 능력을 키우기 위해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수상자들은 지난 9월 시교육청 제6회 전국이중언어말하기대회 세종시대회에서 초등부와 중등부 금상(교육감상)을 수상, 세종시 대표로 출전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