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세종 건축의 우수성 알린 ‘제1회 건축문화제’ 성료각 기관 건축물과 건축사회원 작품 전시, 9일 폐막… 10~19일 시청 로비서 작품 추가 전시
9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2층 전시장에서 관람객들이 세종시건축사회 소속 건축사들이 설계한 특화된 건축디자인 모형 등을 살펴보고 있다.(제공=세종시건축사회)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제1회 세종건축문화제가 행복도시 세종의 건축 우수성을 국내 만방에 알렸다.

세종시 주최, 세종시건축사회 주관으로 지난 5일부터 9일까지 어진동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건축, 세종에 행복을 담다’를 주제로 출범 첫 건축문화제란 점이 의미를 더했다. 세종시·행복청·교육청·LH가 건립 중인 공공건축물과 지역 건축사들이 참여해 자신들이 설계한 특화 건축디자인을 선보였다.

지역 고교생과 전국 대학생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제작한 건축모형 등도 전시됐다. 시민이 참여 할 수 있는 건축물 스탬프투어와 VR(가상현실) 체험 등의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주어진 교구로 건축물 등을 표현하는 어린이창의교실은 초등학생들에게 인기를 끌었다.

시는 10일부터 19일까지 보람동 시청 로비에서 이번 초대작가전 작품들에 대한 추가 전시회를 지속할 계획이다.

지난 5일 어진동 정부세종컨벤션센터 2층 전시장에서 김진민 성남고 학생(왼쪽)이 자신의 건축 모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왼쪽 두번째부터 박진만 세종건축사회 회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원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 정선주 세종건축사회 부회장. (제공=세종시건축사회)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