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사건·사고
세종호수공원 교차로서 아찔한 레미콘 ‘전도 사고’1일 오전 11시 25분경 좌회전 차량 넘어져 반대편 진입… 레미콘 운전자만 경상 후송
세종호수공원 교차로에서 공원 방향으로 좌회전하던 레미콘이 전도되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다.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세종호수공원 교차로에서 아찔한 레미콘 전도 사고가 발생했다.

이곳은 미래 국회세종의사당 입지 앞 4거리로, 햇무리교에서 정부세종청사에 이르는 직선주로여서 과속이 자주 일어나는 등 사고 발생 가능성이 상존했다.

1일 세종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5분경 교차로를 지나 호수공원 방향으로 좌회전하던 레미콘이 전도됐다.

이 사고로 차량이 좌측 방향 90도로 쓰러지면서 미끄러졌고, 반대편 3차로에 정차 중이던 어린이 승합차량을 덮쳤다. 낮 시간대 아이들이 탑승하지 않았고 경미한 접촉에 그쳐 다행인 순간이었다.

이 사고로 반대편 차로에 정차 중이던 승용차와 어린이 승합차가 경미한 피해를 입었다.

어린이 승합차량과 2차로에 정차 대기 중이던 승용차도 별다른 피해를 입지 않았다. 레미콘 운전자 A 씨만 경상으로 유성선병원에 후송됐고, 레미콘 내 콘크리트 적재물 100리터 이상이 도로에 쏟아져 도로 복구에 시간을 소요했다. 이로 인해 이 일대 교통도 일부 지연됐다.

낮 12시 전·후 세종경찰에 사건 현장이 인계됐고,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시 도로과는 현재 도로 위 적재물 처리를 마무리했다.

레미콘이 전도된 후 콘크리트 적재물 100리터 이상이 도로에 쏟아져 내렸다. 승합차 바퀴가 일부 잠겼고, 도로 복구 전까지 이 일대 교통에 혼란이 초래됐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