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
40~60대 장년층의 항노화 시대, 내시경 이마거상술 수요 많아져

최근 40~60대 중장년층들 사이에 나이보다 어려 보이는 동안(童顔)에 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지고 있다. 초고령화 사회로 돌아선 국내 사회에서 조금 더 젊고 어려 보이는 인상이 말 그대로 경쟁력이 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장년층이 가장 크게 신경을 쓰는 부위는 바로 피부 탄력 저하와 얼굴 주름이다. 특히 최근에는 TV 매체를 통해 40~50세가 넘어도 여전히 20대와 같은 피부와 몸매를 자랑하는 이들이 선보여지면서, 이제 피부 노화와 주름은 꾸준한 관리와 성형시술 등을 이용해 없애야 하는 하나의 피부질환처럼 여겨지고 있는 모양새다.

실제 이마나 눈가의 주름이 깊어지고 눈꺼풀이 처지게 되면 미적인 문제뿐 아니라 시야를 가리거나 눈 주변 피부 짓무름, 시력저하 등의 기능적 문제와 피부 질환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또 팔자주름이 깊어지고 턱 선이 처지면 아무리 화장을 해도 얼굴에 생기가 없어 보이고 무기력해 보일 수 있다.

이런 경우에 좋은 효과를 보여주는 것이 내시경이마거상술이다. 이마거상술은 이마와 눈썹, 눈꺼풀 부위에서 나타나는 피부 처짐과 주름을 해결하는 성형외과적 리프팅 시술로, 이마와 미간 주름을 펴주고 눈썹, 눈꺼풀 처짐을 교정해 상안검 성형 없이도 선명하고 또렷한 눈매로 되돌려주는 효과가 있다. 더불어 눈꼬리 주름도 한층 개선되고, 볼륨 있는 이마를 형성해 준다.

갸름한성형외과 안태주 원장은 “이마거상술은 과거 두피 절개 후 봉합 방식으로 진행되어 상당한 통증과 흉터, 붓기를 유발한다는 단점이 있었다. 하지만 요즘은 내시경을 이용한 이마거상술이 발달해, 작은 절개창으로도 이마거상술에 필요한 모든 조작이 가능해 졌다. 이 시술은 두피 안쪽으로 2cm 절개를 5곳에 시행하므로 긴 흉터가 남을 염려가 없고, 피부 조직 손상을 최소화 시켜 회복기간도 빨라진 것이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내시경이마거상술에서는 엔도타인(Endotine) 장치가 적용되어, 절개한 조직을 비교적 쉽고 간단하게 상향 고정함으로써 2시간정도의 수술시간이 소요되며 확실한 수술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수술 시에는 내시경을 통한 효율적인 박리로 이마, 미간 눈가주름, 처진 눈썹과 눈꺼풀 개선 등의 빠른 변화 효과와 오래 지속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다만 이마거상술, 내시경이마거상술 등은 수술 집도의 임상경험이나 수술 노하우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수 있고, 수술 후 통증이나 증상이 더 악화되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안면거상술은 반드시 숙련된 전문의 진료 후 자신에게 적합한 시술 방법을 신중하게 선택하는 것이 좋다.

이기영 기자  kjh0423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