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선거
정원희 예비후보 "고교 무상교육, 비정규직 직접 고용"교육복지 실현 공약 발표, 다문화·저소득층·장애 학생 지원 정책 약속
정원희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

정원희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가 고교 무상교육을 골자로 한 교육복지 실현을 공약했다.

정 예비후보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고등학교까지 무상 교육을 실시하고, 공공보육을 확대하겠다”며 “다문화·장애 학생들을 위한 우대 정책도 펼치겠다”고 밝혔다.

상시 지속 가능한 업무에 종사하는 학교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겠다는 구상도 내놨다.

그는 “학교 비정규직의 고용 안정과 차별 해소를 위해 관련 조례를 개정하는 등 직접 고용을 추진할 것”이라며 “시간제 교사 제로화 정책도 펼치겠다”고 말했다.

3~5세 누리과정 예산의 안정적 확보와 공공보육, 유아 교육시설의 단계적 지원 확대도 공약했다. 부족한 국·공립 유치원을 확대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정 예비후보는 “특수교육 예산을 증액하고, 다문화·새터민·난독 학생 지원에 노력하겠다”며 “예산은 국비와 시비, 교육청 자체 예산을 통해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