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호주 교장단, 세종국제고 학생들과 특별한 만남2014년부터 매년 방문, 학생들과 교육·문화·사회 1대 1 인터뷰 진행
호수 교장단 20여 명이 17일 세종국제고를 방문해 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교육청)

호주 교장단 20여 명이 17일 오후 세종국제고등학교를 방문했다.

17일 세종시교육청에 따르면, 방문단은 디마티아 로즈마리 라구나스트립초등학교 교장(Di Mattia Rosemary, laguna streep public school Principal)을 대표로 호주 학교 교장·교감, 교육행정가 20명으로 구성됐다.

방문은 한국 교육·역사·문화 등에 대한 이해, 호주 초·중등학교에서의 한국어 교육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방문에는 지난 1월 호주에서 열린 2017학년도 세종 글로벌 리더십 프로그램에 참여한 국제고 학생들도 참석했다.

학생들은 ▲호주 생활 ▲한국 문화와의 차이점 ▲한국과 호주의 교육 방식 등에 논의했으며 방문단 교장들과 1대 1 인터뷰도 진행했다. 이날 인터뷰 내용은 향후 국제고 교내 영문 잡지에 실릴 예정.

방문단 대표 디 마티아 로즈마리 교장은 “세종국제고에서 진행되는 한국 교육과정 시스템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됐다”며 “호주에 돌아가서 한국의 교육 시스템을 다양한 방법으로 적용할 수 있도록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국제고 박가현(2학년) 학생은 “대화를 통해 호주에 대한 관심이 더욱 커졌다”며 “한국의 문화와 교육에 대해 알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호주 교장단 연수는 주 시드니 대한민국 총영사관 시드니 한국 교육원에서 주관한다. 2010년에 첫 시행됐으며 방문단은 지난 2014년부터 매년 국제고를 찾고 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