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2018 세종천문학교’ 운영별축제·천문교실·관측회 등 시민·교사·학생별 연중 맞춤형 천문프로그램 개설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가 자체 보유하고 있는 천체관측기기를 활용해 천체관측을 체험할 수 있는 '2018년 세종천문학교'를 이달부터 연중 운영한다. 사진은 한 학생이 지난해 천문학교에서 천체망원경으로 별자리를 관측하고 있는 모습.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교장 김헌수)가 이달부터 ‘2018년 세종천문학교’를 운영한다.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이하 영재학교)는 천문관측에 관심이 있는 교사·학생·시민을 대상으로 천체관측기기를 공유하고, 천문 소양과 심화과정의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5월 11~12일, 11월 2~3일 시민 대상 ‘별축제’를 개최한다. ▲별자리 관측회 ▲천체사진 및 산출물 전시 ▲천문 강연 ▲천문 관련 부스운영 등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또 4월부터 10월까지 월 1회(7월 제외) 시민 대상으로 ‘천문대 공개’ 행사가 진행된다. 영재학교가 보유하고 있는 천체관측기기 소개와 간단한 천체관측 체험이 이뤄질 예정이다.

11월 19~30일 중 4일간 교사 대상 ‘천문연수’도 마련된다. 천체관측시스템 과정을 중심으로 천체 관측기기와 천문 프로그램을 활용해 기초 과정과 심화 과정을 운영한다.

중학교 2학년 학생들은 ‘천문교실’과 ‘천문 R&E’에 참여할 수 있다.

천문교실은 4월 27~29일, 11월 16~18일 두 차례 진행된다. 소형 망원경과 천체관측프로그램을 운용하는 방법을 배우고 천체를 관측하는 프로그램이다. 천문교실 수료학생 중 선발된 3팀(팀당 2~4명)은 5월 7일부터 7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천문 R&E’에 참여해 팀별 12시간씩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된다.

마지막으로 4~6월, 8~10월 6개월 동안 ‘기관 요청 관측회’를 마련한다. 사전 신청한 1개 기관에 대해 매월 1회 세종천문학교 또는 해당 기관을 방문해 천체관측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