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행복도시, 봄맞이 환경정비로 새 단장행복청·LH, 123개 건설현장 관계자 공동 진행 … 도로, 공사현장, 비산먼지 현장 정비

행복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 이하 행복청)은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봄맞이 행복도시 환경 정비를 실시한다.

겨울철 강설과 제설 작업 등으로 오염된 생활환경과 시설물을 정비하고, 도시 건설 과정에서 파손된 건설 현장 주변을 중점 점검하는 차원이다.

이번 환경정비에는 행복청과 LH세종특별본부를 비롯해 123개 건설현장 관계자들이 참여한다. ▲주요 도로 노면청소 및 중앙분리대․가드레일 등 도로시설물 ▲도로포장 파손 및 변형 여부 ▲공사현장 주변 자재정리 및 쓰레기․무단주차․가설울타리 ▲비산먼지 억제시설(세륜․세차시설, 방진막 등) 등을 정비할 예정이다.

유근호 사업관리총괄과장은 “건설현장 관계자들이 주인의식을 갖고 자발적으로 환경정비에 나서 주길 바란다”며 “건설현장 관계자들과 함께 안전한 행복도시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