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세종시문화재단, 무지개다리 공모 2년 연속 선정국비 4500만원 확보… 문화다양성 조례제정·문화다양성 플랫폼 구축 등 추진
세종시문화재단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주관하는 2018 무지개다리 공모사업에 2년 연속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국비 4500만원을 확보했다. 사진은 지난해 세종시문화재단이 진행한 무지개다리 니팅브릿지 사업.

세종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인병택)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주관하는 2018 무지개다리 공모사업에 2년 연속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국비 4500만원을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무지개다리 사업은 이주민‧선주민, 지역문화, 세대문화, 다문화 등 지역 내 다양한 문화주체들 간의 소통과 교류를 통해 사회전반에 문화다양성 가치를 확산하는 문체부의 문화다양성 증진사업이다.

세종시문화재단은 올해 무지개다리 사업으로 ▲문화다양성 조례제정 ▲충청권 문화다양성 정책포럼 ▲문화다양성 플랫폼 구축 ▲여성과 청소년을 위한 찾아가는 문화다양성 교육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세종시문화재단 관계자는 “지역의 다양한 문화가 함께 어우러져 문화도시 세종을 이루자는 의미로 사업 브랜드를 ‘多(다)화만사성’으로 정했다”며 “작년의 성과를 바탕으로 문화다양성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문화재단이 작년 한 해 진행한 문화다양성 라운드테이블, 공공미술프로젝트 니팅브릿지(KNITTING BRIDGE) 등의 사업에 시민 2000여명이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