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건강·의학
세종시광역치매센터 13일 증축 이전치매가정체험전시관 등 설치… “체계적인 치매관리”
이춘희 세종시장이 13일 세종시광역치매센터 증축 준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세종시광역치매센터(이하 치매센터)가 13일 증축 이전했다.

세종시는 이날 조치원읍 세종시립의원 앞 치매센터에서 준공식을 가졌다.

지난해 3월 시립의원 3층에 자리를 잡고 치매관련 정책 사업을 추진해 온 치매센터는 건축비 8억 1000만원(국비70%)을 투입, 2층 342㎡로 규모로 증축됐다.

1층은 사무실과 자조 모임실, 2층은 교육실과 치매가정 체험 전시관으로 구성됐으며, 치매안심센터와 연결되는 엘리베이터도 설치됐다.

증축과 함께 새로 설치한 치매가정 체험 전시관은 치매 초기 어르신이 인지기능 향상과 가정에서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욕실 샤워의자, 거실 안전 바, 약 먹는 달력 등을 설치·전시하고 있으며, 치매를 이해할 수 있도록 노인체험, 치매체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센터장인 김정란 충남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는 “증축 건물이 완공돼 세종시 치매관리 사업을 보다 체계적이고 안정적으로 확대해나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세종시가 치매 예방관리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