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 기념 '종묘제례악' 공연세종시문화재단 올해 첫 기획공연, 국립국악원 정악단·무용단 출연

2018년 세종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인병택) 첫 번째 기획공연으로 오는 30일 오후 7시 30분 세종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국립국악원 ‘종묘제례악’ 공연이 열린다.

이번 공연은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과 평창동계올림픽 개최를 기념하기 위해 기획됐다. 세종시문화재단과 국립국악원이 공동주관하며 국립국악원 정악단과 무용단이 출연해 양 질의 무대를 준비했다.

종묘제례악은 조선왕조의 역대 왕과 왕후 신주를 모신 종묘에서 사용하는 기악과 노래, 춤을 말한다. 세종대왕이 직접 곡을 쓰고, 노랫말을 만들었다. 조선시대 궁중 문화의 총체적 역량이 담겨 한국 전통음악의 정수로 꼽히는 악·가·무 종합예술로 꼽힌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호로 지정됐으며 2001년에는 유네스코 인류 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되기도 했다.

공연은 9일부터 예스24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관람료는 전석 1만 원이다. 공연 관련 문의사항은 홈페이지(www.sjcf.or.kr) 또는 전화(044-864-9728)로 가능하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올해는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이자 전 세계인의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이 개최되는 뜻깊은 해”라며 “그 의미를 되새기고자 첫 기획공연을 마련했다. 올 한해 다양한 공연으로 세종시가 품격 있는 문화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