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
자궁근종 치료를 위한 하이푸 시술, 의료진 선택에 신중해야

가임기 여성의 약 30%를 차지하는 자궁근종, 자궁선근증은 기존에 약물 복용 또는 수술로 치료를 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수술은 향후 임신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우려가 있어 여성들이 치료에 큰 부담감을 가졌던 게 사실이다.

최근 개원가에서는 복강경, 자궁 적출 등과 같은 수술적인 방법 대신 비침습적 치료방법인 하이푸 시술이 시행되고 있다.

하이푸 시술은 인체에 무해한 강력한 초음파를 한 점으로 모아 발생한 열로 문제의 병변만을 괴사시키는 원리를 지닌다. 치료 부위 외에는 거의 피해를 끼치지 않고 온전하게 자궁을 보존하는 것이 가능하다. 비절개, 무출의 치료법이기 때문에 임신을 계획 중인 환자도 부담 없이 시술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회복속도가 비교적 빠른 편이라 입원 기간 동안 충분한 휴식을 취한다면 2~3일 후 퇴원이 가능하다. 더불어 MRI 검사 및 초음파를 포함하는 정밀한 MRI 통합 가이드 하이푸 시술을 선택할 경우 다양한 형태와 유형의 자궁근종 및 자궁선근증 치료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하이푸는 드문 경우지만 2도 이하의 피부화상, 피하지방 열손상이 발생할 수 있고 근종 케이스에 따라 시술이 제한되기도 해 주의가 필요하다.

이지스로앤산부인과 선릉점 이재성 원장은 “자궁근종 치료를 위한 하이푸 시술은 자궁 수술에 에 대한 충분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춘 의료진을 통해야 부작용을 최소화한 가운데 높은 수술 만족도를 기대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기영 기자  kjh0423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