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일반
세종시 행복도시 어린이놀이터도 ‘특화’행복청, 세종시·교육청·LH와 특별팀 구성… 시범사업 후 생활권별 확대

[세종포스트 한지혜 기자]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에 조성되는 어린이놀이터가 특화된다.

설계공모 등의 방식으로 도시 전체를 ‘특화’시키고 있는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이 정형화된 어린이놀이터를 탈피하기 위해 ‘어린이 친화형 놀이터’ 조성에 나서는 것.

9일 행복청에 따르면, 어린이 친화형 놀이터 조성을 위해 세종시, 세종시교육청,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관계기관 실무 특별팀(T/F)을 구성했다.

특별팀은 행복청 도시특화경관팀장을 팀장으로 행복청, 세종시, 교육청, LH 관계자 등 12명으로 구성됐다. 이번 달부터 어린이놀이터 조성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시범사업은 후보지 선정과 설계, 공사 착공 등을 거쳐 내년 말 준공할 예정이다. 행복청은 이용자의 반응이 좋으면 다른 생활권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앞서 행복청은 올해 초부터 어린이 친화형놀이터 벤치마킹을 위해 관계기관과 함께 순천시 ‘기적의 놀이터’를 방문했다.

또 놀이시설 전문가 편해문 씨를 초청, 학부모와 교육관계자를 대상으로 강연회를 개최하는 등 행복도시 내 새로운 개념의 어린이놀이터 조성을 위란 전략을 수립해왔다.

한편, 행복청과 LH는 국내에서 가장 젊은 도시이자 출산율이 높은 행복도시의 특성에 맞게 아동친화적인 도시계획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원수산 모험놀이터 같은 특색 있는 놀이터와 유아숲체험시설(파랑새 유아숲체험원) 등을 조성해 왔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