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세종시 특성화고, 호주에서 글로벌 역량 키운다세종시교육청, 현장학습단 10명 12주간 호주 파견… 현지 취업 선배들과의 만남도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10일 세종시 특성화고등학교 3학년 학생 10명으로 구성된 ‘세종 특성화고 글로벌 현장학습단’을 호주 시드니로 파견했다. 사진은 호주 현지 공항에서 기념촬영 모습.

세종시교육청이 세종시 특성화고등학교 3학년 10명으로 구성된 ‘세종 특성화고 글로벌 현장학습단’을 호주 시드니에 파견했다.

13일 교육청에 따르면, 세종하이텍고 7명, 세종여고 3명 등 10명의 현장학습단이 지난 10일 호주로 출국했다.

현장학습단은 기계‧용접, 제빵‧조리, 사무‧회계 분야의 학생들로 구성됐으며, 지난 7월 최종 선발됐다. 이들은 호주에서 선진기술 습득과 자기주도성, 의사소통능력 등 글로벌 마인드를 함양할 계획이다.

앞서 학생들은 평소 글로벌 방과후 활동, 자격증 취득, 기능경기대회 참가 등 현장학습을 위한 준비를 꾸준히 해왔으며, 여름방학 동안 원어민 생활영어, 직무영어, 안전교육 등의 심화 연수도 이수했다.

현장학습단은 11일 현지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12일부터 호주 국립 기술 대학(NSW TAFE)과 현지 기업체에서 직무연수 2주, 어학연수 6주, 인턴십 4주 등 총 12주간 언어·직무 심화교육의 일정을 소화한다.

학생들은 현지 가정에서 홈스테이 방식으로 체류한다. 학생들의 교육활동과 안전을 위해 지도교사를 함께 파견, 학습관리, 교육과정 점검, 취업 연계, 학생 개별 면담 등 안정적인 현장실습이 이뤄지도록 했다.

세종시교육청은 호주에 취업 중인 작년 1기 학생들을 연계해 생활과 취업 준비 등에 대해 멘토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매주말마다 문화체험·봉사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지난 2월 세종하이텍고를 졸업하고 현지에 취업 중인 김성현 씨(Hyco Fire System)는 “후배들을 호주에서 만나게 돼 너무 기쁘고, 자주 찾아와 호주의 생활 문화, 진로 설계, 현지 취업 방법 등의 노하우를 직접 알려주며 동생처럼 도와주고 싶다”고 말했다.

창의인재교육과 사진숙 과장은 “낯선 외국에서 자신의 꿈과 끼를 펼치려는 학생들의 도전 정신과 패기 있는 모습이 자랑스럽고, 이들에게 이번 현장학습이 미래의 글로벌 산업 역군으로 성장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